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CJ대한통운, 고졸 신입 채용…맞춤형 인재 확대

발행일2019.01.10 15:17

CJ대한통운(대표 박근태)은 지난 9일 서울시 중구 본사에서 '5기 주니어트랙 고졸 신입사원 사령장 수여식'을 열었다고 10일 밝혔다.

이 날 입문교육을 마친 마이스터고 및 특성화고 출신 신입사원 17명이 참여해 박근태 대표에게 사령장과 사원증을 받았다. 이들은 14일부터 각자 배치된 택배, 항만, 물류센터, 국제물류 등 전국 CJ대한통운 사업장으로 출근하게 된다.

주니어트랙 인원은 신입사원이 되기 위해 다양한 교육과정을 거친다. 재학 기간 중 프로그램에 선발되면 장학금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연수 및 물류관리사 자격 취득 등 교육지원 혜택을 받는다. 여름방학 동안 지원자 희망사항을 고려해 전국 각지 CJ대한통운 사업장에서 직접 실무를 보고 배울 수 있는 기회를 부여한다. 사업 전반에 관한 이해와 인프라 투어를 포함한 입문교육까지 수료하면 모든 교육과정을 마치게 된다.

CJ대한통운 관계자는 “구직자와 기업이 모두 윈윈할 수 있도록 다양한 채용 프로그램을 운용한다”면서 “글로벌 인재를 발굴하기 위해 지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Photo Image<박근태 CJ대한통운 대표(가운데 오른쪽)와 주니어트랙 신입사원들이 사령장 수여식후 하트를 그려보이고 있다.>

윤희석 유통 전문기자 pioneer@etnews.com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