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현대차그룹, '자율주행 UX 공모전' 시상식 개최

발행일2018.12.16 11:28

현대차그룹은 14일 경기 화성 롤링힐스에서 회사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자율주행 사용자경험(UX) 공모전' 시상식을 진행했다고 16일 밝혔다.

자율주행 UX 공모전은 새로운 모빌리티 환경에서의 UX를 위한 대학(원)생들의 다양한 접근 방안을 도출하고, 실제 연구 개발에 반영하기 위한 목적으로 올해 처음 개최됐다.

Photo Image<현대자동차 총괄PM담당 이종욱 부사장(사진 가운데)과 자율주행 UX 공모전 참가자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공모전은 인간-기계 인터페이스(HMI), UX, 미래 모빌리티 시나리오 전망 등 3개 주제로 진행했다. 올해 4월 전국 각 대학 56개 팀이 연구 계획서를 제출한 뒤 서류심사, 발표심사, 제작 시연 등 세 차례 심사를 거쳤다.

현대차그룹은 공모전이 단순한 초기 아이디어 제안 수준을 넘어, 선정된 아이디어들이 향후 실제 기술로 구현될 수 있도록 하는 데 중점을 뒀다. 각 팀에 아이디어 시연을 위한 제작 지원금을 제공하고, 실무 연구원들의 코칭 및 실물 제작 지원, UX 전문가 특강 등을 실시했다.

8개월에 걸친 심사 결과 새로운 여행의 패러다임을 제시한 연세대 뜻밖의현대 등 4개 팀이 우수상을, 운전 숙련도에 따른 자율주행 활용방안을 제안한 홍익대 해나온비 등 6개 팀이 장려상을 수상했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1995년부터 개최된 미래자동차 기술공모전은 자율주행 및 미래 모빌리티 분야 기술 개발과 글로벌 인재 육성의 산실로 역할을 하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다양한 기술 공모전을 실시해 관련 연구 저변 확대에 기여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정치연 자동차 전문기자 chiyeon@etnews.com

댓글 보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