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인터파크, 대표이사 교체...조직 개편으로 사업 재정비

발행일2018.11.09 15:20

인터파크는 장기적 성장기반을 확보하고 서비스 고도화를 추진하기 위한 조직개편을 단행했다고 9일 밝혔다.

이번 조직 개편에 따라 기존 쇼핑, 도서, 투어, ENT(Entertainment & Tickets) 등 상품 중심4개 부문 체재를 변경한다. 최고 운영 책임자(COO)가 이끄는 사업 총괄 부문과 최고 서비스 책임자(CSO)의 서비스 총괄 부문 체재로 구성됐다.

이 날 인터파크는 이사회를 열고 기존 이상규 대표이사에서 최고재무책임자(CFO) 강동화 부사장과 COO 김양선 전무 각자 대표이사 체재로 변경키로 결의했다. 책임 경영을 강화하기 위한 조치다. 인터파크는 부문 별로 나눠졌던 영업, 마케팅 등 각 부서를 한 데 모아 재편하면서 고객 중심 경영에 최적화된 조직으로 탈바꿈할 것으로 기대했다.

김양선 COO는 “인터파크가 보유한 기존 핵심 사업 경쟁력을 유지하면서 새로운 성장 동력을 찾는 데 주력할 것”이라면서 “선택과 집중으로 사업을 건강한 구조로 재편하겠다”고 말했다.

Photo Image<왼쪽부터 김양선 전무 COO와 강동화 부사장 CFO>

윤희석 유통 전문기자 pioneer@etnews.com

댓글 보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