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김수현 임명, 신임 정책실장 '문 대통령과 오랜 인연'

발행일2018.11.09 15:15
Photo Image<(사진=청와대) >

김수현 사회수석이 신임 대통령비서실 정책실장으로 임명됐다.
 
윤영찬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9일 오후 춘추관에서 내각 인선안을 발표하며 김수현 신임 정책실장 임명 이유에 대해 “현정부의 국정과제를 설계하는데 주도적 역할을 했다"고 밝혔다.
 
이어 "초대 사회수석을 맡아 뛰어난 정책 기획조정 능력과 균형감 있는 정무감각을 바탕으로 산적해 있던 민생과제들을 해결하는데 큰 역할을 해온 정책 전문가"라고 설명했다.
 
김 신임 정책실장은 1962년생으로 경북 영덕 출생이다. 서울대 도시공학과를 졸업하고 동 대학원에서 도시공학 석사, 도시 및 지역계획학 박사를 나왔다. 그는 대통령비서실 국민경제비서관 및 사회정책비서관, 환경부 차관, 서울연구원 원장 등을 역임했다.
 
또 노무현 정부 시절 청와대 사회정책비서관을 역임한 바 있어 문재인 대통령과는 오랜 인연이 있다.

청와대는 김 신임 정책실장 외에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노형욱 국무조정실장, 김연명 대통령비서실 사회수석비서관 등의 인사를 발표했다.
 
 전자신문인터넷 김수정 기자 (kimsj@etnews.com)

댓글 보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