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이필모, 서수연을 향한 진지한 자세 '결혼까지 갈까'

발행일2018.11.09 10:27
Photo Image<사진=TV조선 캡쳐>

이필모와 서수연이 서로에 대한 마음을 전했다.
 
8일 밤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연애의 맛'에서는 이필모와 서수연의 연애가 그려졌다.
 
이날 이필모와 서수연은 부산국제영화제가 열리고 있는 남포동을 시작으로 본격적으로 부산 투어에 나섰다.
 
이어 서수연은 이필모 친구들과 저녁 식사 자리를 가지게 됐다.
 
이필모의 친구들이 서수연에게 "원래 이러지 않는다. 콩깍지가 씌었다. 재미도 없고, 말도 없다"며 폭로하자, 서수연은 "매우 표현을 잘 해준다"고 말해 친구들을 놀라게 했다.
 
이어 이필모 친구들은 "결혼 할 거면 빨리 해라. 좋은 감정 있을 때 해라. 봄까지 만나다가 내년에 결혼해"라고 했다.
 
친구들의 재촉에도 이필모는 진지한 모습을 보였다. 이필모는 "'우여곡절 끝에 내가 이 사람을 만났구나. 돌고 돌아 이렇게 만났구나'라는 생각이 든다"며 서수연에 대한 진심을 고백했다.
 
이필모는 "그래서 장난스럽게 연애할 생각 없다. 천천히 하고 싶다"며 서수연을 방송이 아닌 진심으로 대하고 있음을 시사했다.

전자신문인터넷 윤민지 기자 (yunmin@etnews.com)

댓글 보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