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일억개의 별' 정소민, 멜로향 솔솔 감정연기 눈길

발행일2018.10.11 16:18
Photo Image<사진=tvN '하늘에서 내리는 일억개의 별' 캡처>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기자] 소위 '차세대 로코퀸'으로 꼽히는 배우 정소민의 멜로향 가득한 감정연기가 화제가 되고 있다.

정소민은 지난 10일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하늘에서 내리는 일억개의 별'에서 김무영(서인국 분)과의 기묘한 인연을 느끼며 점점 빠져드는 류진강의 모습을 제대로 선보였다.

특히 어린 시절 겪은 아픔과 마찬가지로, 무영의 어깨 흉터를 보고 측은한 마음을 드러내는 장면에서는 그녀 특유의 그윽한 눈빛과 표정이 캐릭터의 내면을 섬세하게 표현하며 시청자들을 매료시켰다.

여기에 자신의 아픔을 단숨에 읽어내는 무영에 대한 감정을 조금씩 드러내는 시점의 긴장감을 표현하며, 드라마의 추이를 지켜보는 재미를 느끼게 했다.

Photo Image<사진=tvN '하늘에서 내리는 일억개의 별' 캡처>

정소민은 이번 드라마를 통해 밝고 따뜻한 모습과 차가운 아픔을 동시에 가진 캐릭터의 양면을 섬세하게 표현하며, 스크린과 안방극장을 가리지 않는 연기변신 속에서 입증된 '차세대 멜로퀸'이라는 수식어에 부합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

한편 정소민을 비롯해 서인국, 박성웅, 서은수 등이 출연하는 드라마 '하늘에서 내리는 일억개의 별'은 다크한 분위기와 가슴뛰는 설렘을 동시에 주는 미스터리 멜로를 테마로 하는 작품으로, 매주 수~목요일 밤 9시30분에 tvN에서 방송된다.

 박동선 기자 (dspark@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
댓글 보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