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KT '말로 다 되는 TV' 시대 선언

발행일2018.10.11 13:15
Photo Image

KT가 인공지능(AI) '기가지니'를 바탕으로 리모컨이 필요없는 '말로 다 되는 TV'를 구현했다.

KT는 11일 기가지니 업그레이드를 통해 리모컨 없이 음성으로 IPTV(올레 tv) 모든 서비스 이용하는 '말로 다 되는 TV'를 선보였다.

이용자가 '메뉴'라고 말하면 올레 tv 메뉴가 나타나고 화면에 보이는 메뉴에 맞춰 영화, 드라마 제목을 말하면 즉시 이동된다. 비밀번호 입력도 음성으로 가능하다.

KT는 리모컨 버튼 중심 TV 사용자환경(UI)을 음성 중심 UI로 전환시키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KT는 기가지니2에 적외선(IR) 기반 '만능 리모컨' 기능을 탑재했다.IR 기반 만능 리모컨은 사물인터넷(IoT)를 지원하지 않은 가전제품도 말로 제어할 수 있는 기능을 갖췄다. 리모컨 버튼으로 작동했던선풍기, 공기청정기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이필재 KT 마케팅부문장(부사장)은 “1년여에 걸쳐 준비한 '말로 다 되는 TV'는 KT가 고객에게 보다 편리하고 유용한 홈 AI 서비스를 제공하는 밑바탕이 될 것”이라며 “단순 업그레이드를 넘어 리모컨 없는 생활, 음성으로 모든 것이 가능한 생활이 첫 걸음이라는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박지성기자 jisung@etnews.com

댓글 보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