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인터파크도서, 영풍문고와 O2O '매장픽업' 맞손

발행일2018.10.11 12:13

인터파크도서(대표 주세훈)는 영풍문고와 온·오프라인 연계(O2O) 서비스 '매장픽업' 협력에 나선다고 11일 밝혔다.

양사는 이 달 말 인터파크도서 모바일에서 추문한 책을 영풍문고 전국 40개 지점에서 받아볼 수 있는 서비스를 선보일 계획이다. 다양한 결제수단과 포인트를 활용할 있는 온라인 서점 강점과 영풍문고 전국 유통망이 결합해 시너지를 노리는 전략이다.

인터파크도서 모바일에서 도서 구매 시 가까운 영풍문고 매장을 수령지로 지정하면 된다. 영업시간 내 언제든지 매장을 방문해 주문 상품을 받을 수 있다.

매장픽업은 사용자 위치기반 서비스다. 가장 가까운 매장과 보유 재고 수량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인터파크도서는 이번 서비스로 구매 편의와 매출 증대, 물류비 절감 효과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영풍문고는 새로운 고객층을 유입할 수 있는 기회를 얻게 됐다.

주세훈 인터파크도서 대표는 “최근 침체된 출판 시장 파이를 키울 수 있는 O2O 동반성장 사례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Photo Image

윤희석 유통 전문기자 pioneer@etnews.com

댓글 보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