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웨스턴디지털, 96단 3D 낸드 적용 모바일용 임베디드 플래시 드라이브 출시

발행일2018.10.10 17:15
Photo Image<웨스턴디지털 iNAND MC EU321 이미지<사진 웨스턴디지털>>

웨스턴디지털은 96단 3D 낸드를 적용한 UFS 2.1 임베디드 플래시 드라이브(EFD) 신제품 '웨스턴디지털 iNAND MC EU321'을 출시했다고 10일 밝혔다.

이 제품은 하이엔드 모바일·컴퓨팅 기기에서 인공지능(AI), 증강 현실(AR), 멀티 카메라 고화질 사진 촬영, 4K 영상 캡처 등 고성능이 요구되는 작업을 지원한다.

웨스턴디지털은 iNAND MC EU321를 특화 설계, 모바일 기기가 최대 용량에 도달해도 빠른 성능을 유지하도록 구현했다고 설명했다. 기존 스토리지 아키텍처 기반 모바일 기기는 일반적으로 최대 용량에 도달했을 때 속도가 느려진다. 최대 550MB/s 순차 쓰기 성능으로 사용자 경험을 개선했다. 최대 256GB 스토리지 솔루션을 제공한다.

오데드 사지 웨스턴디지털 제품 마케팅 부문 시니어 디렉터는 “모바일 기기는 5G, 4K 영상, AR, VR 등 최신 기술로 모바일 기기와 노트북 기능이 지속 향상되면서 사용자 기대 수준과 기술 요구사항이 높아졌다”면서 “웨스턴디지털 3D 낸드 기술로 사용자가 끊김 없이 디지털 경험을 창출·보존하고 즐길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오대석기자 ods@etnews.com

댓글 보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