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조보아 촬영중단, 녹화 도중 울컥 '어떤 사연이?'

발행일2018.10.10 11:13
Photo Image<사진=SBS제공>

배우 조보아가 녹화 도중 갑자기 눈물을 흘려 녹화가 중단됐다.
 
10일 밤 방송되는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는 주민의 제보를 받은 '성내동 만화거리'에서의 첫 모습이 공개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MC 조보아는 가게 소개에 앞서 과거 성내동과의 특별한 인연을 공개하면서 "사실 진짜 고향은 성내동”이라고 말해 다른 MC들을 놀라게 했다.
 
이에 백종원은 "대전이 고향이라고 하지 않았냐”고 묻자, 조보아는 "엄마 뱃속에서 10개월 동안 지냈던 곳”이라며 반가움을 드라냈다.
 
하지만 즐거운 추억을 이야기하던 것도 잠시, 조보아는 '성내동 만화거리'의 가게들을 관찰하던 도중 갑자기 왈칵 눈물을 쏟아 모두를 당황하게 했다.
 
이에 조보아는 "나 왜 이러지”라며 스스로도 당황스러움을 감추지 못했고 결국 제작진은 조보아를 배려해 잠시 촬영을 중단시켰다.
 
전자신문인터넷 윤민지 기자 (yunmin@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
댓글 보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