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조재현, 소송 당한 이유 '이번엔 미성년자 성폭행?'

발행일2018.10.08 12:25
Photo Image<사진=MBC캡쳐>

배우 조재현이 지난 7월 한 여성으로부터 소송을 당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8일 텐아시아에 따르면 A씨는 지난 7월 조재현으로부터 성폭행을 당했다면서 조재현을 상대로 억대의 손해배상청구 소송을 제기했다.
 
소장에서 A씨는 만 17세 때인 2004년 조재현에게 성폭행을 당했으며, 이로 인해 정신적 충격을 받은 채 살아가고 있다고 주장한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조재현은 지난 2월 미투 운동을 통해 경성대 졸업생, 재일교포 여배우, 일반인, 드라마 스태프 2명 등으로부터 성폭력 가해자로 지목됐다.
 
이에 조재현은 모든 연예 활동을 중단했다. 자신의 공연기획사 수현재컴퍼니도 폐업했다.
 
조재현은 지난 6월에는 자신에게 방송국 화장실에서 성폭행을 당했다는 재일교포 여성을 상대로 상습 공갈과 공갈 미수 혐의로 서울중앙지검에 고소하며 주장을 반박한 바 있다.
 
전자신문인터넷 윤민지 기자 (yunmin@etnews.com)

댓글 보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