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네이버, 지역 성장위한 '동네를 만드는 사람들' 캠페인 진행

발행일2018.10.05 14:01
Photo Image

네이버가 스몰비즈니스와 창작자 철학, IT혁신 사례를 공유하는 '동네를 만드는 사람들' 캠페인을 시작한다. 지역 사회에 애정을 갖고 독창적인 비즈니스로 지역에 활력을 불어넣는 업소와 철학을 소개한다.

동네를 만드는 사람들 캠페인은 10월 한달 간 전국 12개 지역 84곳의 로컬 스몰비즈니스와 가게를 대상으로 한다. 동해시 백두대간 골짜기에서 폐교된 초등학교를 게스트하우스로 꾸민 '동해 비천을 담다', 고택을 전통 방식으로 복원해 한옥 스테이와 카페로 운영하는 '완주 소양고택' 등 다양한 지역 사업자 정보를 제공한다.

박성휘 영월 든해 티하우스 대표는 “네이버 예약을 활용하면서 이용자 데이터와 정보를 분석할 수 있다”며 “이용자 마케팅 등에 도움을 얻고 있다”고 말했다.

이현수기자 hsool@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
댓글 보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