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미국 허리케인 상황, 영향권 인구 2천만명...엄청난 폭우 내려

발행일2018.09.14 18:00
Photo Image<(사진=미국국립허리케인센터 캡처) >

미국 허리케인 상황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허리케인 플로렌스는 13일(현지시간) 오후 미국 남동부 해안지대를 강타했다. 대서양을 서쪽으로 횡단하는 과정에서 노스캐롤라이나주 해안지역에 폭우를 쏟고 있다.
 
CNN 등 외신에 따르면 허리케인 플로렌스는 오후 4시 기준 노스캐롤라이나 윌밍턴의 남동쪽 160km 해상에서 시속 16km 안팎의 속도로 이동 중이다.
 
노스·사우스 캐롤라이나를 비롯해 버지니아·메릴랜드·조지아 5개 주와 워싱턴DC에는 비상사태가 선포됐다.
 
허리케인의 영향권에 포함되는 인구는 모두 2천만 명에 이를 것으로 예상된다.
 
 전자신문인터넷 김수정 기자 (kimsj@etnews.com)

댓글 보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