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윤석헌 금감원장 "자영업자 위한 컨설팅 연계 지원체계 구축할 것"

발행일2018.09.14 17:11
Photo Image<윤석헌 금융감독원장(오른쪽 세 번째부터)과 위성호 신한은행장이 서울 성동구 신한은행 두드림 스페이스에서 자영업자 상생 토크를 했다.>

“경기침체·시장금리 상승 등으로 자영업자의 경영여건이 어느 때보다 어려운 상황이다. 금융감독원은 자영업자의 경쟁력 제고를 위해 컨설팅 연계 지원체계를 구축할 것입니다.”

윤석헌 금감원장은 14일 서울 성동구 신한은행 두드림 스페이스를 방문해 이와 같은 내용의 시스템 구축 계획을 밝혔다.

윤석헌 원장은 “최근 경기침체·시장금리 상승 등으로 자영업자의 경영여건이 어려운 상황”이라며 “자영업은 진입장벽이 낮아 창업과 폐업이 빈번한 반면 업종 편중과 경험 부족 등으로 5년 생존율이 27.5%로 낮은 상황”이라면서 컨설팅 연계지원 체계 필요성을 제기했다.

컨설팅 연계 지원 절차는 우선 은행에서 자영업자의 경영현황, 애로사항 및 성장가능성 등을 고려해 컨설팅이 필요한 자영업자를 발굴·선정하게 된다. 이후 선정된 자영업자에게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지역신용보증재단 등 유관기관이 전문컨설팅을 제공한다.

컨설팅 이수 후 컨설팅 이행을 위해 자금이 필요한 경우 은행이 자금을 지원하거나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지역신용보증재단 등 유관기관 정책자금 또는 보증을 받을 수 있도록 추진한다.

금감원은 은행 및 유관기관과의 컨설팅 연계 지원체계 구축은 4분기 중 완료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윤 원장은 “은행권의 적극적인 관심과 협조를 당부한다”며 “제2금융권도 향후 컨설팅 연계지원 체계를 구축해 자영업자에 대한 지원을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윤호기자 yuno@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
댓글 보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