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국순당, 추석 맞아 명절에 어울리는 '국순당 선물세트' 출시

발행일2018.09.14 14:59
Photo Image

국순당이 추석을 맞아 명절에 꼭 필요한 차례주 예담 및 사라진 우리 술을 복원한 법고창신 선물세트와 국순당 프리미엄 선물세트, 고구마 증류소주 '려(驪)'세트 등 우리 명절에 어울리며 고마운 분께 감사의 뜻을 전하기 좋은 품격과 실속있는 우리 술 선물세트를 선보였다.

차례전용 술 '예담'은 명절 차례상에 꼭 필요한 술로 우리 전통 제법에 맞게 빚은 순수발효주로 만족도가 높은 명절 최고의 베스트셀러 제품이다.

차례주 '예담'은 유네스코가 지정한 인류무형문화유산인 왕실의 '종묘제례'에서도 12년째 전용 제주로 사용되고 있다. 우리나라 최초의 차례·제례 전용주로 개발됐으며 주정을 섞어서 빚는 일본식 청주와는 달리 전통방식으로 빚은 100% 순수 발효주다. 목넘김 후 뒷맛은 부드럽고 깔끔하며 차례 음식들과도 잘 어울리고 부드럽고 맛이 좋아 음복례 및 가족과의 반주에도 안성맞춤인 술이다.

용도에 따라 사용할 수 있도록 1800ml(1만1000원) 대용량 제품과 1000ml(6800원), 700㎖(5000원) 등 다양한 용량의 제품이 있다. 알코올 도수는 13%다.

'법고창신 선물세트'는 일제 강점기 등을 거치면서 사라진 우리 술을 국순당이 복원해선보이는 우리 술 선물세트로 직접 정성을 다해 손으로 빚어 희소성과 의미가 있어 마음을 전하는 선물로서 가치가 높다. '법고창신 선물세트'는 송절주, 자주, 이화주, 사시통음주, 청감주 등이 있다.

'송절주'는 조선시대 선비들이 즐겨 마시던 명주로 겨울철 한파 에서도 강직함을 잃지 않은 소나무 마디로 빚은 술이라는 의미를 담고 있으며, 독특한 솔향기와 특유의 쌉싸름한 맛이 특징이다. '자주'는 고려시대부터 즐겨 마시던 명주로 맑은 약주에 황납(꿀)과 호초(후추)를 넣어 중탕해서 빚는다. 은은한 약주가 호초의 맛과 조화를 이뤄 매콤하면서도 시원한 느낌이 일품이다. '이화주'는 고려시대 왕족이 즐기던 고급 탁주로 색이 배꽃처럼 희며, 떠먹을 수 있는 걸쭉한 식감이 독특한 국순당 최고의 인기 복원주이다. '사시통음주'는 사시사철 빚어 즐기던 조선시대 명주이다, '청감주'는 술의 빛깔이 맑고 단맛이 좋아 누구나 음미하며 마시는 조선시대 명주다.

법고창신 송절주(700ml)세트는 11만원, 자주(700ml)세트 11원, 이화주(700ml) 세트는 8만8000원, 사시통음주(600ml)세트 9만5000원, 청감주(600ml)세트 10만원이다.

민속 명절에 어울리는 전통주로 구성한 국순당 프리미엄 백세주 선물세트는 3만원대부터 6만원대까지 다양하게 준비했다. 자양백세주와 강장백세주 및 백옥주로 다양하게 구성해 선택의 폭을 넓혔다.

자양백세주는 6년근 홍삼, 숙지황 등 귀한 약재를 엄선하여 저온숙성 발효한 고급 약주다. 강장백세주는 인삼, 오미자 등 귀한 재료를 더욱 강화해 풍부하고 깊은 맛이 일품이다. 백옥주는 발효주의 주박을 이용해 전통방식으로 발효〃증류〃숙성해 빚어낸 옥같이 맑고 순수한 증류주로 향긋한 향과 깔끔한 맛이 특징이다.

'자양강장특호'는 자양백세주, 강장백세주, 백옥주 각 1병과 전용잔 등으로 구성됐다. 자양강장 1호는 자양백세주 1병, 강장백세주 2병 및 전용잔이 들어있다. 자양강장2호는 자양백세주 1병, 강장백세주 1병 및 전용잔으로 실속있게 구성됐다.

증류소주 선물세트도 선보인다. '증류소주 려(驪)세트 특1호'는 100 % 여주산 고구마를 상압증류한 후 옹기에 담아 숙성시킨 증류소주로 알코올 도수 25% (용량 375m)짜리 2병과 전용잔 2개로 구성됐으며 백화점 판매가 4만9500원이다.

'증류소주 려(驪)세트 특2호'는 상압증류한 고구마 증류소주 원액과 여주쌀로 감압증류한 증류소주 원액을 블렌딩한 알코올 도수 25%(용량 375ml)짜리 2병과 전용잔 2개가 들어있으며 3만2000원에 판매된다

고구마 증류소주 려(驪)는 수확한지 일주일 이내의 여주산 고구마를 쓴 맛이 나는 양쪽 끝단 2~3cm를 수작업으로 절단한 후 품질이 좋은 몸통 부분만을 원료로 사용해 특유의 고구마 향을 최대한 살렸다. 고구마 특유의 달콤하면서도 깊고 은은한 풍미가 고혹적이며 목넘김이 부드럽고 마신 후의 여운이 길게 남는 고급 정통 증류소주다.

이주현 유통 전문기자 jhjh13@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
댓글 보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