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대구사이버보안컨퍼런스 14일 대구 엑스코에서 개막

발행일2018.09.14 14:07

제5회 대구사이버보안컨퍼런스가 14일 오전 대구엑스코에서 열렸다. 이번 행사는 영남이공대학교 사이버보안과와 한국인터넷진흥원이 공동 주관하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대구시, 한국정보화진흥원이 후원했다.

올해 슬로건은 안전한 스마트시티 대구이다. 최신 정보보안 기술 및 사례소개, 정보보안 업체 전시회가 함께 열렸다. 퓨전소프트와 우경정보기술 등이 관련 제품을 전시했다.

강은희 대구시교육감은 “개막식에서 사이버보안은 창과 방패와 같다. 기술발달은 삶을 편리하게 하지만 보안이 뚫리면 엄청 피해가 크다”면서 “보안관련 기술개발 및 인력양성이 절실하다”고 말했다.

Photo Image<제5회 대구사이버보안컨퍼런스 개막식 모습.>

이번 컨퍼런스에는 사물인터넷(IoT) 보안 인증, 공공부문 클라우드 현황, 블록체인 개요와 활용방안 등 14개 분야에 대한 다양한 사례와 연구가 발표됐다.

김정삼 영남이공대 사이버보안과 교수는 “사이버보안에 대한 중요성과 관심이 증가하면서 관련분야 산업종사자, 학생은 물론 보안관련 군과 경찰까지 다양한 계층에서 사전 참가를 신청했다”면서 “사이버보안 관련 취업을 목표로 하는 학생들에게는 좋은 경험이 될 것”이라고 했다.

Photo Image<강은희 대구시교육감(오른쪽 두 번째)이 대구사이버보안콘퍼런스에 참석한 뒤 1층에서 열린 대한민국 ICT융합엑스포 대구소프트웨어고등학교 부스를 찾아 학생들이 개발한 시제품을 둘러보고 있다.>

대구=정재훈기자 jhoon@etnews.com

댓글 보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