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홍종학 중기부장관 "산·학·연이 혁신 주체"...대학, 연구기관과 협력 활성화 논의

발행일2018.09.12 15:31
Photo Image<홍종학 중기부 장관(오른쪽 세 번째)이 12일 KAIST에서 열린 산학연 간담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중소기업 혁신 성장을 위해 산·학·연이 협력하고 개방형 혁신에 앞장서 주길 부탁드립니다”

홍종학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12일 한국과학기술원(KAIST)에서 열린 산·학·연 관계기관 간담회를 통해 대학, 출연연, R&D관련 국책연구기관이 개방형 혁신의 주체임을 강조했다.

중기부와 대학, 출연연, R&D관련 국책연구기관이 유기적으로 협력해 개방형 혁신성장을 이끌어가야 한다는 취지다.

이날 참석자들은 우수한 연구인력과 기술을 갖춘 대학과 연구기관이 스타트업과 기술개발의 구심점 역할을 해야 한다고 입을 모았다.

홍 장관도 산·학·연 협력 관련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감담회에 제기된 건의사항과 정책 제안에 대해 적극적으로 나서 해결하겠다고 약속했다.

중기부는 기존 산·학·연 기술개발사업에 예비연구제도를 도입, 중소기업 기술개발 사업화 성공률을 높일 계획이다.

또 선도연구기관을 지정, 기술애로가 있는 중소기업에 과제 기획부터 기술사업화까지 맞춤형으로 지원해 연구 성과 극대화를 노린다.

지역 창업과 혁신활동을 활성화하기 위해 스타트업, 투자자, 대학, 연구기관이 함께 어우러지는 '스타트업 파크' 조성도 추진한다.

홍 장관은 “앞으로 산·학·연 혁신 주체들이 중심이 되는 개방형 혁신 생태계를 조성하겠다”면서 “혁신의 성과가 확산될 수 있도록 다양한 정책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대전=양승민기자 sm104y@etnews.com

댓글 보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