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컴투스 글로벌 게임문학상 2018 응모작, 판타지 세계관 인기

발행일2018.09.12 15:01
Photo Image

컴투스는 스토리 공모전 '컴투스 글로벌 게임 문학상 2018' 출품 작품 세계관 및 장르를 분석했다. 판타지 세계관에 RPG 장르가 가장 선호됐다.

컴투스는 '서머너즈 워'를 이어갈 글로벌 문화 콘텐츠를 발굴하고 재능 있는 인재를 양성하기 위한 목적으로 6월 15일부터 '컴투스 글로벌 게임문학상 2018'를 진행했다. 8월 15일까지 300여편을 접수했다.

작품 세계관으로는 판타지 장르가 전체의 71%를 차지했다. 방대한 스케일을 자랑하는 SF 장르 및 미스터리, 공포, 드라마, 전쟁을 배경으로 한 작품이 뒤를 이었다.

게임 장르 부분에서는 전체 응모 작품 중 30%가 RPG를 선택했다. 그 뒤로는 최근 게임 트렌드를 반영한 복합장르가 26%로 강세를 보였다. 어드벤처 장르가 23%, 액션은 7% 지지를 받았다.

이번에 출품된 작품은 독창성, 완성도, 대중성 등을 고려한 공정한 심사를 거친다. 9월 말 최종 수상자를 발표할 예정이다. 대상 수상자 1명에게 2000만원, 최우수상 수상자 1명에게 500만원, 우수상 수상자 2명에게 각각 상금 250만원을 수여한다.

이현수기자 hsool@etnews.com

댓글 보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