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정유미 ‘82년생 김지영’ 확정...누리꾼 “기대된다”

발행일2018.09.12 13:36
Photo Image<(사진=정유미 인스타그램) >

정유미가 82년생 김지영이 된다.
 
'82년생 김지영'은 어느 날 갑자기 자신의 친정 엄마, 언니 등으로 빙의 된 증상을 보이는 지극히 평범한 30대 여성 김지영에 대한 이야기를 그리며 동명 소설을 원작으로 한다.
 
정유미는 ‘82년생 김지영’에서 평범하지만 또 한편 결코 평범하다 치부할 수 없는 삶을 살아온 인물 김지영 역으로 캐스팅됐다.
 
동명 원작 소설 '82년생 김지영'은 2016년 발간돼 지금까지 100만부에 육박하는 판매고를 올린 최고의 베스트 셀러다. 높은 공감 요소와 시대정신의 반영으로 아직까지도 화제작으로 불리고 있다.
 
정유미의 ‘82년생 김지영’ 캐스팅 소식에 누리꾼들은 “완벽한 캐스팅”, “정유미 연기가 기대된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82년생 김지영’은 내년 상반기 크랭크인 예정이다.
 
 전자신문인터넷 김수정 기자 (kimsj@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
댓글 보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