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이영자 조카, 매니저 ‘수다맨’으로 만든 마성의 매력

발행일2018.09.09 14:53
Photo Image<사진=MBC '전지적참견시점' 캡처 >

이영자 조카의 등장에 누리꾼들의 이목이 쏠리고 있다. 지난 8일 방영된 MBC ‘전지적참견시점’에서는 이영자의 친조카인 16살 박하진 군이 출연해 화제가 됐다.
 
일일 직업 체험의 일환으로 직접 이영자의 스케줄을 따라 나선 하진 군은 순둥미 넘치는 등장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특히 이날 하진 군은 의외로 송팀장과 찰떡 케미를 선사했다.
 
송팀장은 이영자가 자리를 비우 후 하진 군에게 폭풍 질문을 던지며 어색함을 풀려했다. 여태껏 이영자와 함께 있을 때는 보지 못했던 신선한 장면에 시청자들의 시선이 집중됐다.
 
조금씩 긴장을 푼 하진 군은 “영자 이모 농담할 때 무섭지 않냐”는 속마음을 고백했고, 송팀장은 역대급 반응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김정은 기자 (rpm9en@rpm9.com)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