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이정현 사과요구, 일본 교수 말에 분노한 사연

발행일2018.08.10 16:13
Photo Image<(사진=tvN) >

배우 이정현이 일본 교수에게 사과를 요구했던 사연을 털어놨다.
 
이정현은 9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에 서효림, 강기영 이시아와 함께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방송에서 이정현은 유창한 일본어의 비결을 묻는 질문에 “일본어 교환학생으로 1년간 다녀왔다. 일본어를 열심히 공부하게 된 계기가 있다”고 밝혔다.
 
이정현은 “원래는 일본에 유도를 배우고자 갔었다”라며 “일본 헌법 수업 시간에 교수님이 ‘한국에는 이런 종교가 있는데 여긴 한국인이 있으니. 조심해라’고 하더라. 당시 눈치로 그 교수가 한국을 욕한다는 것을 알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이정현은 “너무 화가나서 꼭 찾아가서 정정하기로 결심했다. 공개사과를 요구하기 위해 일본어로 준비를 해갔다”며 “나에게는 사과를 했지만 학생들에게는 끝까지 사과하지 않았다”고 전했다.
 
이정현은 “그런 계기가 있어서 더 열심히 일본어를 공부하게 됐다”며 “그런 분만 계신 것은 아니다. 일본어를 가르쳐주신 훌륭한 선생님도 계셨다”고 말했다.
 
한편 이정현은 tvN ‘미스터 션샤인’에서 일본인 츠다 역으로 강렬한 연기를 펼쳤다.
 
 전자신문인터넷 김수정 기자 (kimsj@etnews.com)

댓글 보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