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한서희, 이번엔 신동욱 총재와? “나는 일베 보안관 VS 누구?”

발행일2018.08.09 13:47
Photo Image

 
한서희와 신동욱 총재가 SNS 설전을 버리고 있다.
 
한서희는 지난 8일 워마드 운영자 구속영장 발부 소식에 “내가 워마드다. 나 대신 잡아가라 명예롭게 교도소 한 번 더 가겠다이기야”라고 SNS에 남겼다.
 
해당 발언으로 포털사이트 실검에 한서희가 올라오자 신동욱 총재는 트위터를 통해 “한서희씨가 워마드 꼴이라면 나는 일베 보안관 꼴이다. 한서희 씨를 긴급체포합니다. 워마드는 인간의 금도를 넘어선 꼴이지만 일베는 스스로 방지하는 꼴이다”라고 말했다.
 
이후 한서희는 신동욱 총재의 발언이 담긴 기사를 캡처해 “아저씨 누구신데여”, “아저씨 지금 뚜두뚜두 추는중?”이라는 글로 반격했다.


 전자신문인터넷 이희진 기자 (leehj@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
댓글 보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