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KIAT, 싱가포르와 기술사업화 협력 강화

발행일2018.07.12 13:58
Photo Image<김학도 한국산업기술진흥원 원장.>

한국산업기술진흥원(KIAT)이 싱가포르와 글로벌 기술사업화 플랫폼을 연계하고 현지에 기술협력지원단을 꾸렸다. 국내 중소·중견기업 혁신 역량을 높이고, 아세안 지역을 포함한 글로벌 시장 진출이 용이해질 전망이다.

KIAT는 싱가포르 현지에서 '싱가포르 글로벌기술협력지원단(K-TAG Singapore)'을 공식 발족했다고 12일 밝혔다.

글로벌기술협력지원단(Korea Technology Advisory Group)은 해외 우수 연구개발(R&D) 기관 소속으로 산업기술 분야별로 위촉된 한인 공학자로 구성된다. 국내 기업 글로벌 R&D 멘토로서 우수 해외 파트너 연계·기술자문·국제공동R&D 기획 등을 지원한다.

KIAT는 2014년 유럽, 미국을 중심으로 글로벌기술협력지원단을 발족한 이래, 국내 기업 협력 수요를 반영해 총 350명(미국 172명, 유럽 74명, 일본 53명, 캐나다 51명)까지 확대했다. 싱가포르 지역 발족식을 계기로 올해 400명 수준까지 충원할 계획이다.

싱가포르 글로벌기술협력지원단은 싱가포르 국립대학교, 난양공대, 과학기술혁신청 등에 재직 중이며 주요 산업기술 분야 10년 이상 연구 경력을 보유한 35명 박사급 인력으로 이뤄졌다. 국내 기업이 싱가포르 및 아세안 지역에서 기술협력 파트너를 발굴하는 것을 돕고, 공동 R&D 과제 기획 및 수행 등을 지원한다.

정책교류, 공동협력분야 도출 등을 위한 세미나, 포럼 등 참여를 통해 기술협력을 전방위로 지원한다.

KIAT는 싱가포르 글로벌 기술사업화 전문기관 IPI(Intellectual Property Intermediary)와 한-싱가포르 간 기술이전 및 교류협력을 양해각서(MOU)도 교환했다. 양 기관은 △글로벌 기술사업화 정보 교류 △상호 네트워크 연계 △우수 성과 사례 공유 등에 협력한다.

김학도 원장은 “K-TAG 싱가포르 발족과 IPI MOU 교환을 통해 국내기업 혁신역량 제고와 글로벌 시장 진출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양종석 산업정책(세종) 전문기자 jsyang@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
댓글 보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