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서울반도체 "'썬라이크LED' 수면·피로 개선 입증"

발행일2018.07.12 11:20

서울반도체는 서울대 의과대학에 의뢰해 실험한 결과 자사의 '썬라이크' 발광다이오드(LED)가 수면의 질을 높이고 눈 건강에 이로운 것으로 나타났다고 12일 밝혔다.

썬라이크 LED는 태양광에 가장 가까운 스펙트럼을 구현한 서울반도체의 LED 제품이다. 연구팀은 서울대 재학생과 일반인을 대상으로 실험했다. 참가자에게 썬라이크가 적용된 LED 스탠드와 일반 LED 스탠드를 각각 하루 3시간씩 사용하도록 했다. 이와 함께 잠들기 전에는 PC와 휴대폰 사용량을 체크하도록 하고, 다음 날 아침에는 수면의 질과 눈의 불편함 정도를 묻는 국제 수면 측정 표준 설문지를 통해 시행했다.

그 결과 잠이 드는데 걸리는 시간(입면시간)이 썬라이크의 경우 대조군에 비해 1.3배 빨라진 것으로 나타났다고 서울반도체는 설명했다. 또 아침에 일어났을 때 몸이 개운하지 않다고 느끼는 정도는 1.8배 감소한 것으로 분석됐다. 아울러 스탠드 사용 시 건조함이나 이물감, 불편함을 답하는 항목에서는 눈의 불편함이 감소한 것을 확인했다고 덧붙였다.

서울반도체 관계자는 “임상 실험으로 썬라이크의 기술력이 입증됐다”며 “빛 반사를 유발하는 특정 파장대의 청색광을 태양광 수준으로 낮췄기 때문에 생체리듬을 유지하고 눈의 피로를 줄이는데 도움을 준다”고 전했다.

Photo Image<기존 광원과 썬라이크 LED 스펙트럼 비교(제공: 서울반도체).>

윤건일 전자/부품 전문기자 benyun@etnews.com

댓글 보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