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송경철 '첫인상' 몸 좋고 인상 더러워?…20대 뺨치는 근육질 몸매 '놀라워라'

발행일2018.07.12 11:13
Photo Image<사진=MBC캡쳐>

배우 윤철형이 송경철의 첫인상을 언급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12일 방송된 KBS 2TV '여유만만'에 출연한 윤철형은 절친 송경철에 대해 "무술 드라마를 함께 했다. 당시 송경철 근육을 보고 정말 깜짝 놀랐다. 몸이 군살 하나 없이 대단하다. 완벽한 자기 관리에 호감을 가졌다"고 했다.
 
이어 "선배인데도 후배들한테 많이 베풀고 이끌어준다. 첫인상은 무서웠다. 처음에는 무서웠다. 몸 좋고 인상은 더러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와 함께 배우 송경철의 근육질 몸매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배우 송경철은 MBC '기분 좋은 날' 출연 당시 짐승돌 못지않은 초콜릿 복근과 탄탄한 몸매를 과시한 바 있다.
 
평소 송경철은 스쿠버다이빙을 취미 삼아 활동 틈틈히 여유로운 여가시간을 보내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송경철은 최근 SBS '용팔이', MBC '몬스터', tvN '더 케이투(THE K2)' 등에 출연했다. 윤철형은 현재 방송 중인 MBC 주말드라마 '부잣집 아들'에 남수환 역으로 출연하고 있다.

전자신문인터넷 윤민지 기자 (yunmin@etnews.com)

댓글 보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