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엑사글로벌, 블록체인 이용한 분산 저널니즘 시스템 백서 발표

발행일2018.05.17 11:54
Photo Image

엑사글로벌은 오는 20일 태국 암호화폐 거래소인 OKCEC에 상장하는 번코인의 향후 발전방향 및 계획을 발표했다.

엑사글로벌에 따르면 암호화폐 전문 개발사인 엑사랩이 개발진행중인 다조(DAJO : Decentralized Autonomous of Journalism Organization)플랫폼에서 번코인이 핵심 유틸리티 코인으로 사용된다고 밝혔다.

다조플랫폼은 블록체인 기반 미디어 메타 플랫폼으로 창작자, 배포자, 언론사뿐만 아니라 독자들까지 모든 참여자들에게 이익을 돌려 줄 수 있는 새로운 미디어 플랫폼이다.

특히 저널리즘, 언론, 소셜서비스의 자생적이고 지속적인 서비스 유지와 분산화 된 소셜 미디어 어플리케이션 개발, 창작자와 독자의 자기통제권확보 등 건전한 생태계를 유지할 수 있는 다양한 기술적 특성을 가지고 있다.

다조플랫폼의 가장 큰 특징은 미디어 콘텐츠를 조회하고, 공유하는 일반 독자들에게도 보상이 주어진다는 점이다. 아울러 창작자, 언론사들도 보다 많은 혜택을 가질 수 있는 지속가능한 서비스를 기대하는 플랫폼이다.

Photo Image<△사진설명 : OKCEC와 엑사랩 번코인 거래소 상장 계약 체결식. 홍콩 블록체인 기금회 甘越帆(깐웨판) 회장(좌) EXALAB 이재현 대표(우) >

다조플랫폼은 언론사들이 참여하는 (가칭)분산 저널리즘 자율 연합회(Decentralized Autonomous of Journalism Organization)를 통해 양질의 다양한 미디어 콘텐츠와 뉴스 콘텐츠를 제공함으로써 지속적이고 연속적인 초기 콘텐츠 공급을 확보할 예정이다.

다조플랫폼은 최근에 국내외적으로 이슈가 되고 있는 기존 서비스 사업자의 언론기능 및 악의적인 조작을 통한 데이터 조작과 트래픽에 따른 수익분배 문제, 개인정보의 활용에 대한 문제등 다양한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한 대안으로 기대 된다.

엑사글로벌은 향후 새롭게 발표될 번코인-다조플랫폼 백서를 통해 다조플랫폼 생태계에서의 핵심적인 번코인의 역할과 활용방안에 대해 소개할 예정이다. 엑사글로벌은 또 다조플랫폼이 반영된 번코인의 새로운 백서를 5월 말 발표할 예정이다. 백서 발표 시 분산 저널리즘 자율 연합회의 참여 언론사도 같이 발표한다는 계획이다.

전자신문인터넷 소성렬기자 hisabisa@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
댓글 보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