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2018 창원국제자동화정밀기기전 개막

발행일2018.05.15 15:46
Photo Image

한국기계산업진흥회(회장 손동연)는 2018 창원국제자동화정밀기기전을 개최한다고 15일 밝혔다.

전시회는 이날부터 나흘 동안 창원컨벤션센터(CECO)에서 열린다. 경상남도와 창원시가 주최하고 한국기계산업진흥회가 주관한다. '자동화, 스마트를 입다!'라는 슬로건 아래 로봇을 비롯한 최신 자동화기기, 3D프린팅, 증강현실(AR) 등 기계산업 현재와 미래가 한자리에서 펼쳐진다.

일본, 미국, 독일, 대만 등 17개국 196개사가 참가, 472부스 규모로 개최된다. 자동화기기·모션컨트롤, 금속가공기계, 제어계측·시험검사기기, 에너지·환경·안전산업, 부품소재·뿌리산업 및 R-fair 특별전 등 6개 분야로 구성됐다.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 개최되는 R-fair 특별전에서는 3D프린팅, AR 시뮬레이터, 사물인터넷(IoT) 안전 기기 등 4차 산업혁명 핵심기술과 융합된 자동화 산업 미래를 제시한다.

자동화 핵심 로봇을 비롯해 터닝센터, 탭핑센터 등 금속가공기기, 크레인, 컨베이어를 포함한 물류시스템, CAD·CAM·CAE와 엔지니어링 소프트웨어 등 기계 관련 핵심기술과 솔루션을 선보인다.

최근 기계산업 트렌드를 보여주는 세미나, 수출상담회, 강연회 등 부대행사가 동시에 개최된다. '중소중견기업 스마트공장 구축전략 세미나' '해외 벤더등록 담당자 초청 수출상담회' 등이 마련됐다. UAE, 인도, 일본 등 5개국 12개사 유력 발주처에서 초청한 해외바이어와 전시 출품업체 약 60개사를 연결해 수출상담을 지원한다.

진흥회는 “올해 전시회를 통해 2만여명 관람객과 약 5억5000만달러 계약·상담을 달성할 수 있을 것”이라고 예상했다.

오대석기자 ods@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
댓글 보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