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칭따오, 18년만의 라인업 확대 '위트비어·스타우트' 2종 출시

발행일2018.04.17 09:29
Photo Image

칭따오가 국내 소비자들의 다양한 취향을 고려해 칭따오 '위트비어'와 '스타우트'를 출시했다고 17일 밝혔다. 청량감과 깔끔한 목 넘김이 매력인 기존 칭따오에 위트비어, 스타우트를 추가로 출시하며 소비자에게 보다 넓은 선택의 폭을 제공할 계획이다.

칭따오가 국내 진출 18년 만에 출시한 위트비어와 스타우트는 115년 역사와 전통으로 탄생한 프리미엄 라인이다.

칭따오 위트비어는 라일락과 바나나의 향이 어우러져 상쾌하면서도 부드러운 맛이 특징이다. 보리와 밀 맥아를 최적의 비율로 혼합해 색다른 풍미를 내며 프로틴 비율을 낮춰 산뜻함을 더했다. 또 라오샨 지역의 광천수와 100% 독일 홉을 사용한 전통 기술로 재료 본연의 깔끔한 맛을 보존했다. 미국과 유럽의 밀맥주 전통 발효 방식인 '상면 발효법'을 적용해 한 모금만으로도 혀끝을 감도는 깔끔하고도 깊은 풍미를 살렸다.

칭따오 스타우트는 일반, 블랙, 카라멜 세 가지 몰트가 황금 비율을 이뤄 깊고 풍부하게 블렌딩된 제품이다. 칭따오 맥주만을 위해 특별 관리·재배한 고품질의 '칭따오 홉'으로 풍미를 살렸다. 라오샨 지방의 깨끗한 광천수와 특별한 '칭따오 맥아 베이킹 공법'으로 흑맥주 고유의 깊고 진한 맛을 더욱 풍부하게 느낄 수 있다.

칭따오 위트비어와 스타우트는 각각 330ml 병과 500ml 캔 두 가지 타입이다. 칭따오 위트비어는 전국의 편의점과 마트에서 구매할 수 있으며 칭따오 스타우트는 마트에서 만나볼 수 있다.

비어케이 관계자는 “국내 소비자들이 개별 취향과 입맛에 따라 선호하는 맥주를 자유롭게 즐길 수 있도록 라거, 위트비어, 스타우트로 제품군을 다양하게 구성해 선택의 폭을 넓혔다”며 “115년 역사와 전통의 칭따오는 위트비어와 스타우트를 통해 앞으로도 국내 소비자들에게 더욱 새롭고 차별화된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주현 유통 전문기자 jhjh13@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
댓글 보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