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특허청, 제1차 대덕특허협의회 개최..현장 목소리 제도 담는다

발행일2018.04.16 14:47

특허청이 17일 대전 대덕테크비즈센터(TBC)에서 '제1차 대덕 특허 협의회'를 개최한다. 대덕 특허 협의회는 대덕연구개발특구 소재 기업, 공공연 등 실무자가 모여 특허제도 이용자로서 느끼는 제도적 불편함이나 정책 방향 등을 논의하는 기구다.

특허청은 협의회 논의 내용을 산업 현장에 도움 되는 정책 도출에 활용할 계획이다.

회원으로는 한국타이어 등 대기업과 연구기반 혁신 중소기업, 국책 연구 수행 공공연구기관 등 모두 13곳이 참여한다.

특허청은 참여 희망 기업 등을 대상으로 회원을 수시 모집하고 확대해 다양한 목소리를 수렴한다는 방침이다.

이번 1차 협의회는 4차 산업혁명에 대비한 특허정책·제도 개선방향을 집중 논의한다.

특허청이 추진하는 4차 산업혁명 기술 우선심사, 3D 프린팅 데이터 전송 등의 간접 침해 규정 정비, 중소기업 출원 선행기술조사결과 사전제공 사업 등 정책을 발표하고 현장 전문가 의견을 수렴할 예정이다.

신상곤 특허청 특허심사제도과장은 “대덕특구는 다양한 연구기관과 혁신기업들이 밀집해 있어 특허출원이 활발한 지역이다”면서 “대덕 특허 협의회로 산업 현장과 정책당국과의 교감을 확대하고, 제도 개선 방향을 올바르게 정립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대전=양승민기자 sm104y@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
댓글 보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