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한국쓰리엠, 도로교통공단과 '스쿨존 교통사고 Zero 캠페인'

발행일2018.03.12 18:08
Photo Image<한국쓰리엠과 도로교통공단이 실시한 '스쿨존 교통사고 Zero 캠페인' 이미지<사진 한국쓰리엠>>

한국쓰리엠은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어린이들에게 자사 교통안전용품을 지원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지원은 도로교통공단에서 주관하는 '스쿨존 교통사고 Zero 캠페인' 일환이다. 한국쓰리엠은 8일 서울 청운초등학교에서 열린 캠페인에서 자체 제작한 교통안전카드 1000개가 학생들에게 전달했다. 교통안전카드는 우천, 야간 시 도로를 횡단하는 어린 보행자가 눈에 쉽게 띄도록 형광 색상 반사 소재로 제작됐다. 가방에 쉽게 탈부착할 수 있다. 스쿨존 교통사고 방지를 위해 초고휘도 반사 소재로 만든 '속도저감표지'를 학교 인근에 세웠다. 건널목 앞에서 어린이들이 차도를 건널 때 양 옆을 살피도록 유도하는 '노란 발자국'도 설치했다.

행사에서는 횡단보도 걷기, 보행신호 지키기, 차량 사각지대 범위와 위험성 체험 등 스쿨존 내 어린이 교통사고 예방을 위한 체험형 현장 교육이 실시됐다. 최근 빈번히 발생하는 지진, 화재 등에 대한 안전교육도 마련했다. 어린이가 재난안전을 쉽게 이해하고 대처하도록 했다.

임재호 한국쓰리엠 안전 및 그래픽산업 본부장은 “그간 노력에도 여전히 줄지 않는 어린이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운전자가 보행 어린이를 쉽게 인지하고 대처하도록 쓰리엠 기술로 교통안전카드를 제작·지원하게 됐다”며 “스쿨존 교통안전에 대한 사회적 관심을 제고하고 선진 교통 안전 문화를 정착시키기 위해 교통안전 사업 분야 경험과 노하우를 적극 활용하겠다”고 말했다.

오대석기자 ods@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
댓글 보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