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삼성 평택사업장 한때 정전… “피해 크지 않아”

발행일2018.03.09 15:17
Photo Image<삼성전자 평택캠퍼스 평택 반도체 1라인 외경.>

삼성전자 평택 반도체 사업장이 한때 정전돼 공장 가동에 차질이 빚어졌다.

9일 오전 11시 30분께 삼성전자 평택 반도체 사업장에 원인을 알 수 없는 정전이 발생했다. 삼성전자는 자체 복구 작업을 거쳐 30여분 만인 낮 12시께 전기공급을 재개했다. 삼성전자는 비상발전기 시설을 갖춰 피해 규모는 미미한 수준이라고 설명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비상발전기 등을 작동해 최소한의 전력을 공급했으며 복구작업도 빠르게 완료해 피해는 크지 않았다"고 말했다.

한주엽 반도체 전문기자 powerusr@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
댓글 보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