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아이돌 미투 지목, 이미 누리꾼들은 알고 있다? "운동선수와 결별, 종합해보니..."

발행일2018.03.07 16:49
Photo Image

아이돌 미투로 지목된 아이돌 멤버를 두고 누리꾼들의 추측이 제기되고 있다.

지난 6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한 아이돌 그룹 멤버에게 성추행을 당했다고 폭로하는 미투 글이 게재됐다.

해당 글을 작성한 누리꾼은 "미투운동으로 난리인 요즘 난 왜 니 이름은 나오지 않는지 참 의문이라서 이 글을 내가 쓰네"라고 적었다.

이어 "초등학교 6학년에서 중학교 1학년으로 넘어가던 그 겨울날 장위동의 한 PC방에서 너는 할 얘기가 있다며 만나자고 했지. 따라오라며 화장실에 데려가 문을 잠그고 나에게 귓속말을 하는 척 귀를 핥았고 깜짝 놀라며 움찔거리는 나의 몸을 만졌지"라고 아이돌 그룹 멤버 A씨로부터 당한 성추행을 폭로했다.

누리꾼은 또 "너는 버디버디에서 나에게 말했지. 캠으로 나체 사진을 보내지 않으면 그날 있었던 일을 다 소문내고 다니겠다고. 이제 갓 입학한 중학교에서 성적인 소문에 휩쓸려 -라는 이미지만큼은 피하고 싶었으니까 그래서 사진도 찍어 보내줬지"라고 충격적인 사실을 폭로했다.

이어 "그 뒤로 니가 티비에 나올 때면 난 항상 티비를 돌렸지만 니가 연애설이 터지고 결별설이 기사로 떴을 때 그 운동선수에게도 너의 변태적 성향을 보인 건 아닌가 싶기도 해"라며 "나 아닌 다른 여자들도 너한테 그런 일을 많이 겪은걸로 알고 있는데 왜 미투 운동에서 네 이름은 보이지 않는 걸까?"라고 전했다.

이 글은 아이돌 미투 글로 불리며 해당 가해자에 대한 누리꾼들의 추측이 이어지고 있다.

특히 해당 아이돌 미투 글에서 가해자로 지목된 아이돌 멤버의 출신 학교가 공개됐으며 누리꾼들은 “운동선수와 최근 결별한 아이돌 멤버”를 초점으로 의혹을 제기하고 있다. 이에 해당 아이돌이 해명 입장을 내놓을지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전자신문인터넷 김수정 기자 (kimsj@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
댓글 보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