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육지담, 장례식장 경솔 언행으로 구설수...SNS에 남긴 글 보니 "육개장 먹어야 할 듯"

발행일2018.02.14 15:10
Photo Image<(사진=육지담 인스타그램) >

육지담이 화제인 가운데 과거 장례식장에서의 경솔한 언행으로 논란이 됐던 일이 재조명되고 있다.

육지담은 지난해 자신의 인스타그램스토리를 통해 ‘장례식장앞’이라는 문구가 적힌 사진과 함께 “육개장 먹어야 할 듯”이라는 문구를 게재했다.

이를 접한 누리꾼들은 해당 글이 장례식장에 어울리지 않는 경솔한 언행이라고 지적했고 이에 육지담은 해당 게시물을 삭제하고 사과문을 올렸다.

육지담은 "죄송합니다. 제 생각이 짧았어요. 안 좋은 의도로 올린 건 아니지만 많이 지적 잘못된 것 같아서 바로 지적받고 내렸습니다"라고 사과의 메시지를 전했다.

 전자신문인터넷 김수정 기자 (kimsj@etnews.com)

댓글 보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