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반도체·디스플레이, 설 연휴에도 공장 풀가동

발행일2018.02.13 13:40

반도체와 디스플레이 패널 등 주요 전자부품 공장은 설 연휴에도 정상 가동된다.

13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 경기도 기흥·화성·평택 공장과 충남 아산의 온산 공장, SK하이닉스의 경기도 이천과 충북 청주 공장 등 반도체 생산라인은 모두 '4조 3교대' 방식으로 평소처럼 가동된다.

삼성디스플레이의 충남 천안·아산 생산라인과 LG디스플레이의 경북 구미·경기 파주 생산라인도 이번 연휴 기간에 하루 24시간 가동된다. 직원들은 대신 연휴 전후에 교대로 휴무일을 갖는다.

스마트폰 핵심 부품을 생산하는 삼성전기와 LG이노텍 등도 주요 생산라인도 평소와 같이 가동할 계획이다. 삼성SDI의 천안·울산·해외 배터리 생산라인과 경북 구미·충북 청주의 전자재료 생산라인도 예년과 같이 설 연휴에 정상 가동체제가 이어진다.

그러나 삼성전자 가전제품 생산라인이 있는 광주 공장은 오는 15~18일 나흘간 가동을 중단한다. 스마트폰을 생산하는 구미공장의 경우 예년에는 통상 연휴에 가동을 모두 중단했으나 설 연휴 직후로 예정된 갤럭시S9 출시를 앞두고 15~16일 이틀만 공장을 멈춘 뒤 17~18일 재가동한다는 방침이다.

LG전자도 창원 가전 공장 가동을 연휴 기간 중단하기로 했다.

한주엽 반도체 전문기자 powerusr@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
댓글 보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