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국내 대학팀 제작 큐브위성 5기 인도에서 우주로 발사

발행일2018.01.12 16:56

국내 대학교 팀이 개발·제작한 큐브위성 5기가 우주로 발사됐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은 12일 9시 29분(현지시간) 인도 사티시 다완우주센터에서 큐브위성 5기를 인도우주연구개발기관(ISRO)의 발사체인 PSLV를 통해 발사했다고 밝혔다.

큐브위성은 낮은 개발비용에도 상용급 위성에 준하는 다양한 임무 수행이 가능한 초소형위성이다.

Photo Image<큐브위성에 대한 설명과 국내외 동향>

이번에 발사된 큐브위성 5기는 '2012, 2013 큐브위성 경연대회'에 선정된 연세대·항공대·경희대·충남대·조선대팀이 직접 개발·제작했다. 적외선(IR) 카메라, 지구 저고도 원거리 통신을 비롯한 각종 IT기술을 접목해 각자의 임무를 수행하도록 만들어졌다.

연세대의 톰&제리는 두 대의 큐브위성을 우주 공간에서 정렬시키는 우주 망원경 기술을 검증한다. 항공대의 KAUSAT-5는 초소형 카메라를 활용해 지구 관측 임무를 맡는다.

Photo Image<연세대 팀이 만든 큐브위성 톰&제리>

경희대 KHUSAT-03sms 센서를 활용한 우주 방사선 및 자기장측정, 충남대 CNUSAIL-1는 차세대 우주선 동력원인 태양촉 실험을 하게 된다.

조선대의 STEP Cube Lab은 다수의 우주 핵시 기술 검증을 목표로 한다.

이들 발사된 큐브위성은 고도 505.6㎞에서 95분의 주기로 지구를 돌며 우주궤도임무를 수행하게 된다.

Photo Image<조선대의 STEP Cube Lab>

과기정통부는 앞으로 한 달간 운영상황을 모니터링 해, 성공적으로 임무를 수행한 팀에게 과기정통부 장관상을 수여할 예정이다. 또 6월에서 8월 사이에 2015 큐브위성 경연대회 선정팀의 위성 3기를 추가 발사할 계획이다.

최원호 과기정통부 거대공공연구정책관은 “큐브위성 경연대회, 초소형 위성개발 지원을 통해 청소년에게 꿈과 희망을 심어주고 있다”면서 “우수한 전문 인력을 양성해 건전한 우주산업생태계가 조성될 수 있도록 지속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대전=김영준기자 kyj85@etnews.com

댓글 보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