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미국 하원, 트럼프 대통령 탄핵안 '부결'

발행일2017.12.07 13:51

미국 민주당 일부 의원이 추진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탄핵 결의안이 의회 표결 끝에 부결됐다.

Photo Image<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출처:미 백악관 홈페이지>>

미 연방하원은 6일(현지시간) 민주당 앨 그린(텍사스) 의원 등이 발의한 트럼프 대통령 탄핵 결의안을 표결에 부쳐 찬성 58표, 반대 364표로 부결 처리했다.

그린 의원은 탄핵안 제안 설명에서 “트럼프 대통령은 편협함과 인종차별주의에 대통령직에 뿌리를 두고 고도의 비행을 저질렀다”며 “대통령에 부적합하며 탄핵과 재판, 해임을 타당하게 만들었다”고 주장했다.

하지만 공화당이 과반 의석을 차지하고 있는데다, 민주당 지도부도 표결에 앞서 탄핵 결의안에 반대한다는 의사를 공개적으로 표명해 결의안 통과 가능성은 없었다.

낸시 펠로시 민주당 원내대표는 “지금은 탄핵을 고려할 때가 아니다”라고 말했다.

미국 언론은 트럼프 대통령의 러시아 스캔들 관련 위법 행위가 명확히 드러나지도 않은 상황이고, 섣불리 당론으로 탄핵을 시도했다가 트럼프 흔들기라는 역풍에 휘말려 불과 11개월 앞둔 내년 중간선거에서 실패할 수 있다는 우려가 컸기 때문이라고 해석했다.

그린 의원의 제안 설명에 이어 공화·민주 양당에서 찬반 토론을 신청한 의원이 아무도 없어, 결의안은 곧바로 표결에 부쳐졌지만 압도적인 표차로 부결됐다.

함봉균 산업정책부(세종) 기자 hbkone@etnews.com

댓글 보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