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평창 스니커즈' 사전 예약 3만 켤레 돌파…누리꾼들 반응 보니 '극과 극'

발행일2017.12.07 12:01
Photo Image

'평창 스니커즈'가 사전 예약 6일 만에 예약 물량이 3만 켤레를 돌파했다.
 
'평창 스니커즈'는 롯데백화점이 '평창 롱패딩'에 이어 좋은 품질의 상품을 합리적인 가격에 선보이기 위해 기획한 상품이다.
 
롯데백화점은 7일 '평창 스니커즈'의 사전 예약을 받은 결과 예약자 수가 2만 명을 넘어섰고 예약 물량은 전체 초도 물량 5만 켤레의 60%인 3만 켤레를 돌파했다고 밝혔다. 1인당 2켤레까지 구매할 수 있으며, 가격은 5만원이다.
 
'평창 스니커즈'는 '평창 롱패딩'과 마찬가지로 평창 동계올림픽 슬로건인 'Passion Connected'라는 문구가 새겨져 있으며, 100% 소가죽으로 제작됐다. 사이즈는 220~280mm, 색상은 흰색만 출시된다.
 
한편, '평창 스니커즈' 판매 소식에 누리꾼들은 “티켓 안팔리니까 굿즈사업으로 돌렸네”, “뭐든지 적당히 하자..징하다 징해”, “값싼 평창아파트 뭐 이런건 안나옴??”, “어차피 올림픽 끝나고 중고사이트에 몰릴 듯”라는 반응과 “평창 롱패딩은 못 사도 평창 스니커즈는 꼭 사야지”, “이미 두 켤레 예약완료”, “단화 스니커즈가 거기서 거기지만 소가죽 5만 원이면 괜찮은 가격이네”라는 반응을 보였다.
 
전자신문인터넷 윤민지 기자 (yunmin@etnews.com)

댓글 보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