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LG전자, 200만원대 초고가 스마트폰 300대 한정 출시

발행일2017.12.07 10:30
Photo Image<LG전자는 이달 말 200만원대 초고 스마트폰을 국내 출시한다.>

LG전자가 200만원대 초고가 스마트폰을 국내 출시한다.

우리나라 스마트폰 제조사가 선보인 제품 중 역대 최고가로, 삼성전자 갤럭시노트8보다는 약 100만원, 애플 아이폰X(텐) 가격보다 60만원가량 비싸다.

LG전자는 이달 말 프리미엄 스마트폰 'LG 시그니처 에디션'을 300대 한정 판매한다. LG전자 TV, 냉장고, 세탁기 등에 적용한 고가 브랜드 LG 시그니처를 계승한 제품이다.

LG전자는 제품 후면에 특수 가공한 지르코늄 세라믹을 적용, 오래 쓰더라도 처음 그대로의 우아함을 유지한다고 소개했다. 명품 시계에 활용되는 소재라고 덧붙였다. 지르코늄은 마모와 부식에 강한 금속으로, 독성이 없고 인체 친화도가 높은 것으로 알려졌다. 공정이 복잡하고 제작 과정이 까다롭지만 시간이 지나도 긁힘이나 흠집이 잘 생기지 않는다.

LG 시그니처 에디션은 6인치 올레드 풀비전 디스플레이와 퀄컴 스냅드래곤 835 칩셋을 탑재했다. 6GB 램, 256GB 내장메모리 용량을 갖췄다. 운용체계(OS)는 안드로이드 8.0(오레오) 버전으로 구동한다. Qi 규격의 고속 무선 충전 기능이 적용됐고, 모바일 결제시스템 LG페이와 IP68 등급 방수·방진 기능을 지원한다. 배터리 용량은 3300mAh이며, 색상은 블랙·화이트 두 가지다.

LG전자는 구매 고객에게 오디오 명가 뱅앤올룹슨이 튜닝한 B&O 유선 이어폰과 B&O 블루투스 이어폰 'H5'도 제공한다. 고객이 원하면 제품 후면에 이름을 레이저로 새겨주는 인그레이빙 서비스 혜택도 준다.

최상규 LG전자 한국영업본부장(사장)은 “지금까지 스마트폰에서 경험하지 못했던 초 프리미엄 가치를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통사는 'LG 시그니처 에디션'을 판매하지 않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정 수량이고, 200만원대 가격이 부담으로 작용한 것으로 해석된다. LG전자 유통 자회사인 하이플라자가 LG베스트샵 등에서 판매할 전망이다.

Photo Image<LG전자는 이달 말 200만원대 초고 스마트폰을 국내 출시한다.>

최재필기자 jpchoi@etnews.com

댓글 보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