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충주 포장업체 공장서 불, 주택 밀집지역이라 주민 70여명 대피 '진화에만 2시간'

발행일2017.11.12 11:23
Photo Image<사진=YTN 방송캡처>

충주 포장업체 공장서 불이 났다.

지난 11일 저녁 8시 50분쯤 충북 충주시 봉방동의 포장업체 공장에서 불이나 2시간여 만에 진화됐다.

화재 당시 공장 안에는 사람이 없어 인명피해가 나지 않았으나, 이 공장이 주택밀집지역에 있어 인근 주민 70여 명이 불길과 유독가스를 피해 대피해야 했다.

또한 건물이 모두 타면서 소방서 추산 1억4천만 원 상당의 피해가 발생했다.


 전자신문인터넷 박민희 기자 (mhee@etnews.com)

댓글 보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