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김치냉장고 '스탠드형'이 대세"...롯데하이마트

발행일2017.11.11 10:00

롯데하이마트는 올해 1~10월 판매한 김치냉장고 매출 가운데 스탠드형 김치냉장고 비중이 76%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같은 기간(1~10월)을 기준으로 2015년은 66%, 2016년은 72% 수준이다. 스탠드형 제품 비중이 지속 상승하는 추세다.

해당 기간 400ℓ대를 넘는 대용량 스탠드형 김치냉장고 매출 비중이 높았다. 2015년 30%, 2016년 35%, 2017년 37%를 차지했다. 500ℓ대를 초과하는 초대형 스탠드형 김치냉장고 매출 비중은 2015년 13%, 2016년 15%, 2017년 20%로 나타났다.

대용량 스탠드형 김치냉장고는 일반 냉장고의 부족한 저장 공간을 보완하는 용도로 사용할 수 있다. 칸칸이 다른 식재료를 보관할 수 있다. 김치나 냉장보관 식품을 꺼낼 때 허리를 굽힐 필요가 없는 것도 강점이다.

김상은 롯데하이마트 가전팀 상품기획자(MD)는 “김치냉장고를 서브 냉장고로 쓰는 소비자가 늘면서 대용량 스탠드형 제품도 인기”라면서 “한 번에 장을 많이 보는 대가족이나 맞벌이 가구 소비자 문의가 많다”고 전했다.

Photo Image
Photo Image

윤희석 유통 전문기자 pioneer@etnews.com

댓글 보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