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경희사이버대, ‘미래와의 대화’ 개강 특강 개최

발행일2017.10.12 15:55
Photo Image

[전자신문인터넷 이상원기자] 경희사이버대학교는 지난달 28일 경희대학교 서울캠퍼스 중앙도서관에서 ‘미래와의 대화’를 주제로 2017-2학기 개강특강을 실시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특강은 4차 산업혁명 시대에서의 변화 흐름과 동향 등을 짚어보고, 오는 11월 개최되는 ‘2017 KHCU 학술제’의 분야별 연구를 독려하기 위해 마련됐다. 행사에는 홈페이지를 통해 사전 신청한 재학생과 교수진 등 180여 명이 참석했다.

강의는 학과(전공) 교수들의 주제발표와 패널 토론과 질의응답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먼저, 호텔·레스토랑경영학과 김혜영 교수는 4차 산업혁명을 맞아 호텔산업에서의 변화와 앞으로의 방향 등을 짚어봤고 일본학과 오태헌 교수는 4차 산업을 바라보는 일본의 시각과 사회적 변화를 불러일으키는 여러 사례를 소개했다.

김기택 교수(미디어문예창작학과)는 4차 산업혁명을 맞아 변화·발전하는 문학 산업의 현실을, 김지형 교수(한국어문화학과)는 인공지능과 통역 서비스가 발달된 시대에서 차별화된 한국어 교육의 필요성과 앞으로의 미래를 전망했다.

이정민 교수(자산관리학과)는 주거서비스의 질적 변화와 새로운 직업 창출 등이 예상되는 4차 산업시대의 모습과 전략을 이야기했다.

주제 발표 이후에는 후마니타스학부 임정근 교수를 좌장으로 마케팅·지속경영리더십학과 이준엽 교수, 문화예술경영학과 전한호 교수, 사회복지학부 김주현 교수, 외식조리경영학과 서보원 교수가 토론자로 나서 4차 산업혁명 시대에서의 사회적 흐름과 앞으로의 생활 변화에 대한 토론과 질의응답이 이어졌다.

토론의 좌장을 맡은 임정근 교수는 "다양한 관점에서 4차 산업혁명을 해석하고, 기술이 어떻게 사회 전반에 영향을 끼치는지 고민해보는 자리였다"며 "대학은 직종별로 분석한 사회 변화 흐름을 토대로 미래 맞춤형 교육을 실시하고, 직업을 창출해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경희사이버대는 이날 2학기 학사 일정에 대한 안내와 더불어 온라인수강 가이드북, 학교생활 안내 책자 등을 배부했다. 또한 참석자에게는 소정의 기념품 등도 지급됐다.

이상원기자 sllep@etnews.com

댓글 보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