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피치, 한국 국가신용등급 'AA-' 유지

발행일2017.10.12 13:46
Photo Image<ⓒ게티이미지>

국제신용평가사 피치가 12일 한국의 국가신용등급을 'AA-'로 유지했다.

신용등급 전망은 '안정적'으로 평가했다.

피치는 “한반도의 지정학적 위험이 등급에 지속적으로 영향을 줬다”면서도 “한반도에 전면전은 일어나지 않을 것”이라고 평가했다.

피치는 2012년 9월 한국의 국가신용등급을 네 번째 등급인 'AA-'로 상향 조정한 뒤 5년째 이를 유지하고 있다.

다른 신용평가기관인 무디스는 2015년 12월 신용등급을 세 번째 등급인 Aa2로 올렸고,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도 작년 8월 역시 세 번째인 'AA'로 상향했다.

길재식 금융산업 전문기자 osolgil@etnews.com

댓글 보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