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SKC솔믹스, 실리콘, 쿼츠 생산시설 증설에 219억원 투입

발행일2017.10.11 16:44
Photo Image<SKC솔믹스 전경(사진=SKC솔믹스)>

SKC솔믹스(대표 오준록)가 반도체 제조공정용 소모성 부품 실리콘과 쿼츠 생산시설 증설을 위해 약 200억원을 투자한다.

SKC솔믹스는 11일 경기도 평택시 장당 본사에서 이사회를 열고 쿼츠와 실리콘 생산시설 증설에 219억원을 투자하기로 결정했다. 내년 2분기까지 쿼츠 생산시설 증설에 104억원, 실리콘 생산시설 증설 및 개선에 115억원을 투입한다.

SKC솔믹스는 반도체 소재와 부품, 장비 사업을 아우르는 반도체 토탈 솔루션 선도기업이라는 장기 비전을 이행하고, 시장 수요에 적극 대응하고자 이번 투자를 결정했다.

쿼츠와 실리콘은 반도체 제조 공정에 쓰이는 대표적 소모성 부품이다.

쿼츠는 고순도 유리로 열에 강하고 빛 투과성이 뛰어나다. 웨이퍼를 산화시키는 확산공정과 반도체 내 회로 패턴 이외 부분을 제거하는 식각 공정에 쓰인다.

실리콘은 식각 공정에 쓰인다. 교환주기가 짧아 시장 수요가 꾸준하다.

SKC솔믹스는 올해 기준 세계시장 규모는 쿼츠가 약 8000억원, 실리콘이 약 5500억원 수준으로 자체 추정한다.

생산가동 시기는 내년 7월부터다. 증설이 완료되면 생산능력은 기존 대비 35% 증가한다. SKC솔믹스는 2019년 이후에 추가 증설을 검토할 계획이다. 이번 투자로 사업매출을 지난해 537억원 수준에서 2025년 세계 시장 점유율 10% 이상으로 확대한다는 목표도 세웠다.

오준록 SKC솔믹스 대표는 “최고 수준 기술을 확보하기 위해 선진 업체와 기술 제휴 등 협력을 강화해 국내 최고 반도체 토탈 솔루션 회사로 도약해나갈 것”이라며 “합리적 가격에 양질 제품으로 국내 및 글로벌 고객 경쟁력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국산화, 설비 증설을 위한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이영호기자 youngtiger@etnews.com

댓글 보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