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경북대, 디지털콘텐츠 플래그십 프로젝트 주관기관 선정

발행일2017.09.13 15:08

경북대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2017년도 디지털콘텐츠 플래그십 프로젝트' 의료분야 대상과제 주관기관으로 선정됐다. 경북대는 향후 4년 동안 최대 120억원의 국비를 지원받아 가상현실(VR) 기술 적용을 촉진하기 위한 사업을 펼치게 된다.

경북대는 컨소시엄 참여기관인 경북대병원, 서울성모병원, 스코넥엔터테인먼트 등과 함께 이번 사업을 추진한다. VR과 증강현실(AR), 혼합현실(MR) 기술을 융합해 의료인력 교육 및 실습용 전문 콘텐츠를 개발할 계획이다.

Photo Image

VR을 기반으로 한 의학 실습 훈련용 햅틱 인터랙션, 다중센서, 항법시스템, 인터페이스 등을 비롯해 실습 시뮬레이션 시스템고 협진 수술 실습용 콘텐츠를 개발한다. 개발한 콘텐츠는 정형외과, 신경외과, 이비인후과 등에서 제공할 계획이다.

김현문 총괄책임(경북대 연구교수)은 “가상현실 의료교육용 콘텐츠를 상용화하면 의료교육의 패러다임을 바꿀수 있다”면서 “가상현실 기반 의료콘텐츠 시장을 대구시가 선점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대구=정재훈기자 jhoon@etnews.com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