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김중로 국회의원 "하얀머리 멋있다..외교도 잘 돼야" 발언 사과

발행일2017.09.13 11:05
Photo Image

김중로 국민의당 국회의원이 강경화 장관에게 사과의 뜻을 밝혔다.
 
김중로 의원은 지난 12일 국회에서 열린 대정부질문에서 강경화 외교부 장관에게 “하얀 머리가 멋있다”고 발언한 것에 대해 사과했다.
 
김중로 의원은 강경화 장관에게 “시간이 없다”며 “하얀 머리가 멋있다. 여자 분들이 지금 백색 염색약이 다 떨어졌다고 하더라. 그렇게 인기가 좋다”며 “그런데 외교가 그렇게 잘 돼야죠. 많은 사람이 좋아하게”라며 일침을 날렸다.
 
해당 발언이 이어지자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은 “사과하라”, “여성 비하 발언이다”라고 외쳤고, 김중로 의원은 “사과 할 일이 없다. 여성비하 발언 안 한다”며 큰소리로 외쳤다.
 
김 의원은 이날 대정부질문이 마무리된 후 강 장관에게 다가가 "그런 뜻(여성비하)은 없었다. 머리가 하얘서 (말한 것뿐이다)"고 사과한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김중로 의원의 발언이 논란을 사자 국민의당 원내대변인은 이날 오후 출입기자들에게 문자를 보내 "김중로 의원은 오늘 대정부질문 과정에서 강 장관에게 한 머리색 관련 언급이 오해의 소지가 있을 수 있다고 보고 당사자인 강 장관에게 사과했고 강 장관은 그렇게 받아들이지 않았다면서 '질문을 해주셨으면 좋았을 것'이라고 답했음을 알려드린다"고 전했다.
 
 
전자신문인터넷 이희진 기자 (leehj@etnews.com)

댓글 보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