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故 허다윤 양, 세월호 화물칸 수습 유골 최종확인 '당시 2학년'

발행일2017.08.12 09:56
Photo Image<사진=MBC 방송캡처>

지난달 26일 세월호 화물칸에서 수습된 유골이 단원고 허다윤 양(당시 2학년)인 것으로 최종 확인됐다.

세월호 현장수습본부는 지난달 26일 세월호 2층 우현 중앙 화물구역(C-2)에서 유골 1점(정강이뼈)을 발견, 이달 1일 DNA 정밀 분석을 의뢰했다.

이에 국립과학수사연구원과 대검찰청 합동 DNA 분석 결과 이 유골은 허다윤 양의 것으로 최종 확인됐다.

앞서 5월 15∼16일 세월호 3층 우현 중앙 객실구역(3-6)에서 수습된 치아와 뼈도 법치의학 감정과 DNA 분석을 통해 허다윤 양의 것으로 확인된 바 있다.


 전자신문인터넷 박민희 기자 (mhee@etnews.com)

손목에 차고 있기만 해도 불면증 해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