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쿠팡, '클라우드'로 서비스 기반 이전...아마존 AWS와 맞손

발행일2017.08.10 18:30

쿠팡(대표 김범석)은 자사의 모든 서비스 시스템을 클라우드로 이전했다고 10일 밝혔다. 2500만명을 웃도는 회원을 확보한 서비스 기반을 100% 클라우드로 전환한 것은 국내에서 처음이다.

쿠팡은 클라우드 이전 작업을 위해 아마존웹서비스(AWS)와 손을 잡은 것으로 알려졌다. 전체 이전 작업에 불과 3개월이 걸렸다. 사전 준비 기간을 합해도 전체 작업 기간은 1년 수준이다.

쿠팡은 쇼핑 서비스를 중단하거나 장애 발생 단계 없이 전체 시스템 기반을 클라우드로 이전했다. 지난 2015년 완성한 '마이크로서비스 아키텍처(microservice architecture)' 운용 노하우를 활용한 덕이다.

마이크로 서비스 아키텍처는 작은 서비스를 서로 결합해 전체 응용프로그램을 개발하는 방법이다. 이를 활용하면 시스템 기반을 변경하는 동안에도 안정적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실제로 쿠팡은 일평균 100회에 달하는 서비스 업데이트 및 신기능을 적용했다.

윤주선 쿠팡 플랫폼 시스템 시니어 디렉터는 “마이크로 서비스 아키텍처 완성 이후 분산 플랫폼 기술을 지속 개선한 덕에 클라우드 이전 작업을 빠르게 완료했다”면서 “앞으로 머신러닝, 인공지능(AI) 기술을 고도화해 고객경험 빠르게 개선할 것”이라고 말했다.

Photo Image

윤희석 유통 전문기자 pioneer@etnews.com

손목에 차고 있기만 해도 불면증 해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