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안도현 "탁현민을 더이상 때리지 마라. 진로 선택은 탁현민의 몫"

발행일2017.07.17 20:37
Photo Image<사진=TV조선 캡쳐>

탁현민 청와대 선임행정관에 대한 논란이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 안도현 시인이 이를 언급했다.

16일 안도현은 자신의 SNS에 "탁현민을 더이상 때리지 마라. 경향신문 인터뷰로 그는 진솔하게 사과했다"라고 게시했다.

이어 "나는 믿는다. 문재인 정부의 여러 행사들이 국민 곁으로 바짝 다가간 것은 명민한 탁현민이 있어서다"라며 탁 선임행정관에 대해 옹호하는 발언을 했다.

그러면서도 "현재 진행 중인 일을 잘 마무리하고 탁현민이 진로를 선택할 수 있도록 기다리자"면서 당부의 말로 끝맺었다.

한편, 탁현민 행정관은 과거 여러 편의 저서에서 비롯된 여성비하 발언 등으로 계속된 논란을 산 바 있다.

 전자신문인터넷 박민희 기자 (mhee@etnews.com)

댓글 보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