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여야, 본회의서 이견없는 안건 우선 처리키로...대법관 후보자 임명동의안 표결

발행일2017.07.17 18:54

여야가 18일 국회 본회의에서 대법관 후보자 임명동의안 등 이견이 없는 안건을 우선 처리하기로 했다.

박홍근 더불어민주당, 김선동 자유한국당, 이언주 국민의당, 정양석 바른정당 원내수석부대표는 17일 국회에서 원내수석부대표 회동을 하고 이 같은 방안에 합의했다.

Photo Image

이에 따라 여야는 본회의에서 박정화, 조재연 대법관 후보자 임명동의안을 표결한다. 허욱, 표철수 방통위원 후보자 추천안도 상정한다. 북한 미사일 발사 등 군사적 도발 행위 규탄 결의안 역시 본회의에서 처리한다. 법제사법위원회에서 계류 중인 안건 중 여야 이견이 없는 법안 34건도 본회의 안건으로 상정할 계획이다.

최대 쟁점인 추경안이나 정부조직법의 상정 여부는 결정짓지 못했다. 추경 가운데 공무원 증원 부분 등에서 여야 이견차를 좁히지 못했다. 김이수 헌법재판소장 권한대행에 대한 인사청문경과보고서 채택도 야권이 반대했다.

최호 산업정책부기자 snoop@etnews.com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