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바른정당, 우수 인재 영입 1호 박종진 전 앵커 입당

발행일2017.07.13 18:28
Photo Image

'쾌도난마', '강적들'로 유명한 박종진 전 앵커(동아방송예술대학교 초빙교수)가 13일 바른정당에 입당했다.

바른정당은 우수 인재 영입 1호로 박 전 앵커를 영입했으며, 박 전 앵커는 조직강화특별위원회 위원으로 활동하게 된다. 전지명 바른정당 대변인은 “바른정당은 국민과 함께하는 역동적인 민생 정당, 정책 정당 그리고 수권 대안 정당으로 도약하고자 각계각층의 우수 인재를 모시기로 했다”고 밝혔다.

박 전 앵커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전체회의에서 “정치시장을 바로잡기 위해서는 '저평가 우량주'인 바른정당이 제대로 평가 받아야 한다”면서 “제가 한조각 주춧돌이 되고자 한다”고 말했다. 이어 “3년 후 바른정당이 총선에서 제1당이 될 것을 확신한다”며 “저의 입당을 계기로 모두 하나가 되었으면 한다”고 바램을 전했다.

Photo Image

한편 MBN 출신인 박 전 앵커는 청와대 출입, 국제부장, 채널A 경제부장을 거쳐 메인뉴스 앵커와 '박종진의 쾌도난마', TV조선 '강적들', SBS '메디컬 X' 등 다수 프로그램의 진행을 맡은 바 있다.

안영국 정치담당 기자 ang@etnews.com

손목에 차고 있기만 해도 불면증 해결?


주요뉴스